가족등업은 실베터 인증 회원만 가능합니다

코드기입 다르거나 없을시 보증이 불가능합니다


축구 분류

서울, 2554일 만에 전북 격파

작성자 정보

  • 먹튀검증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291 조회
  • 0 추천
  • 0 비추천
  • 목록

본문

"김기동은 다르다" 서울, 2554일 만에 전북 격파…김천은 1위 탈환 


프로축구 FC서울은 7년 만에 리그에서 전북 현대를 상대로 승전의 기쁨을 맛보았다. 김기동 감독의 지휘 아래, 서울은 29일 하나은행 K리그1 2024 20라운드에서 전북을 5-1로 제압했다. 이 승리로 서울은 연승을 3경기로 늘려 리그 6위(승점 27)에 올라섰다. 


이날까지 서울은 전북과의 21번의 맞대결에서 5무 16패를 기록해왔다. 마지막 리그 승리는 2017년 7월 이후였다. 그리고 지난 4월 첫 맞대결에서는 골키퍼 실책으로 2-3 역전패를 당했던 적도 있었다. 


그러나 이번 경기는 다르게 흘렀다. 전반 24분, 권완규의 다이빙 헤더 골로 서울이 선제골을 기록했고, 추가시간에는 한승규가 오른발 슛으로 추가골을 넣으며 우세함을 과시했다. 


후반전에는 전북의 김진수가 후반 11분에 VAR을 거쳐 퇴장당했고, 이후 서울은 간접 프리킥을 통해 더 많은 득점을 올렸다. 린가드의 크로스가 굴절되어 이승모가 추가골을 기록했고, 전북은 정태욱의 헤더 골로 1골을 되찾았지만, 강성진과 호날두의 연속 득점에 패배를 안았다. 


전북은 공식전 8경기에서 3무 5패를 기록하며 리그 12위(승점 16)에 그쳤다. 


이와 별개로 같은 날 김천 상무는 김천종합운동장에서 대구FC를 2-0으로 물리쳤다. 이 승리로 김천은 3연승을 달리며 리그 1위(승점 39) 자리를 탈환했다. 울산 HD(승점 38)와는 승점 1 차로 상위를 이어갔다. 


마지막으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경기에서는 수원FC가 대전하나시티즌을 2-0으로 제압했다. 수원FC는 안데르손과 정승원의 골로 승리를 안았으며, 2연패 끝에 리그 4위(승점 33)에 올라섰다. 반면 대전하나시티즌은 2연패로 리그 11위(승점 18)를 유지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5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

최근글


새댓글





  • 현재 접속자 2,298(24) 명
  • 오늘 방문자 8,016 명
  • 어제 방문자 8,670 명
  • 최대 방문자 11,226 명
  • 전체 방문자 467,580 명
  • 전체 회원수 49,284 명
  • 전체 게시물 842,490 개
  • 전체 댓글수 561,438 개